|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7월23일tue
 
뉴스티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4월02일 18시40분 ]


 전북 군산시가 제주도에서 주로 재배되고 있는 감귤과 만감류 시험재배를 농가 시설하우스에서 시작했다.

시에 따르면 기후변화로 아열대작물 재배에 대비해 감귤과 만감류 지역적응 시험재배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재배되는 만감류는 남진해(카라향), 미니향, 한라향(세또미), 천혜향, 레드향 등 껍질이 얇은 13개 품종으로, 감귤 수확이 끝나는 1월부터 5월까지 수확된다.

올해 심어진 묘목들은 2년 뒤 본격적인 수확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하며 생산된 과실은 지역 내 로컬푸드와 소비자 직거래, 현장체험용으로 판매할 계획이다.

시는 시험재배에 성공할 경우 고품질의 과실 생산과 함께 도시민에게 볼거리, 체험 거리를 제공하는 군산의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이번 만감류 재배를 시작한 김정직 씨는 "단순 농산물 생산보다 가공이나 체험을 접목할 수 있는 만감류 재배를 결심했다"며 "수확체험, 가공체험과 함께 도시민 쉼터인 카페도 운영해 6차 산업의 성공모델로 만들어 나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올려 0 내려 0
농수산경제신문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진군, '쌀귀리·가바벼 종자 공급체계 구축' 업무협약 체결 (2019-04-18 16:07:40)
무안군, '선도 농가 현장방문'으로 소통행정 추진 (2019-03-21 19:06:39)
마사회 렛츠런파크 서울, '경마...
남해군, 새소득작목 '땅콩호박'...
완주군, 양파 성공적 수출로 '...
괴산군, 제초용 우렁이 종패 본...
강진군, '옴천 농촌유학센터' ...
증평군, 올여름 휴가는 좌구산 ...
의령군, 상반기 농촌일손돕기 ...
녹십자HS 파워킹MSM flas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