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25일tue
 
뉴스티커
OFF
뉴스홈 > 뉴스 > 유통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4월24일 19시35분 ]


 밀양대추빵이 밀양의 새로운 명물로 명성을 더해가고 있다.

밀양대추빵은 밀가루를 넣지 않고 밀양에서 생산한 대추와 팥 앙금, 찰보리를 가공해 만드는데 겉은 찰보리의 촉촉하고 쫀득하고 속은 대추의 맛과 식감이 좋으며 영양이 풍부하다.

대추빵의 원료가 되는 밀양대추는 400년 전통을 자랑하며 국내 총생산의 20%를 차지할 정도의 명품 특산물이다.

우리나라 첫 대추시배지로 알려진 밀양대추는 밀양시 단장면과 산외면의 재약산과 천황산 사이의 청정지역에서 생산되는 데 밤과 낮 일교차가 커 당도가 매우 높고 육질이 좋아 전국 최고 품질로 인정받고 있다.

밀양시 단장면 범도리 대추푸드(대표 장준기)가 2017년부터 밀양 단장대추를 사용한 빵을 만들어 농특산물 쇼핑몰인 '밀양팜'과 인터넷을 통해 판매하고 있다.

장 대표는 대추빵 외에도 대추즙과 대추칩, 대추과자 등 다양한 제품을 개발해 생산하고 있다.

지역의 농산물을 가공해 판매함으로써 농산품의 2차산업화로 농가소득 향상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는 좋은 사례로 꼽힌다.

특히 2014년에 대추 농가 49명이 공동체를 이루어 마을기업으로 지정받았으며 농협하나로 마트, 관내 탑마트 등에 판로를 적극적으로 개척해 지역 주민들과 함께 지역을 대표하는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

또한 매년 마을의 경로잔치, 명절 등에는 마을기업 상품을 어르신과 취약계층에 기부하는 사회 공헌 활동도 활발히 시행하고 있다.

밀양시는 지역특산 농산품인 사과, 고추, 깻잎 등에 대해서도 가공을 통한 부가가치를 높여 농가소득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도를 강화하고 있다.
 

올려 0 내려 0
김재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밀양산동농협 국내산 쌀 식혜, 미국에서도 엄지 척 (2019-04-25 19:44:16)
강진산 수국꽃, 일본 수출 시작 (2019-04-15 21:37:09)
괴산군, 제초용 우렁이 종패 본...
강진군, '옴천 농촌유학센터' ...
증평군, 올여름 휴가는 좌구산 ...
의령군, 상반기 농촌일손돕기 ...
구례군, '용방 겨울감자' 소득...
부산 북구 덕천2동, '두근두근 ...
강릉시, 미세먼지 저감 위한 숲...
2016 미래창조 귀농귀촌박... flas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