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0월22일thu
 
뉴스티커
OFF
뉴스홈 > 뉴스 > 핫이슈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5월01일 19시38분 ]


 금강과 100년 송림이 어우러진 명품 휴양지, 송호관광지에서 즐기는 카누·카약체험장이 5월 1일 개장했다.

1일 군에 따르면 카누·카약체험장이 이날부터 개장을 해 오는 9월까지 짜릿하고 색다른 수상 레포츠의 재미로 관광객들을 맞는다.

지난해 처음 문을 연 이 카누카약체험장은 금강을 벗 삼은 힐링과 여가 활동의 장으로 큰 인기를 끌었었다.

송호관광지 축구장 바로 옆 강변에 자리 잡은 카누카약체험장 계류장은 강 유역이 넓고 물흐름이 완만해 수상 레포츠를 즐기기에 더할 나위 없이 좋은 곳이다.

잔잔한 물살의 금강에서 유유자적 천천히 자연경관을 감상할 수 있어 이용자들의 만족도가 높았다.

올해 카누카약체험장에서는 카약 12대, 래프팅 보트 2대를 운영할 예정이다.

이용요금은 1시간 기준 일반인 1인용 8천 원, 2인용 1만 원이며 청소년·군인·단체는 1인용 5천 원, 2인용 7천 원이다.

군은 관광객 수요와 의견을 수렴해 올해부터는 민간의 전문성과 유연성을 한껏 살려 민간위탁 운영하기로 했다.

무엇보다도 수상 레포츠 활동은 이용객 안전이 최우선인 만큼 군은 안전사고 예방에 심혈을 기울일 방침이다.

이를 위해 구조선 조종면허소지자 1명, 인명구조 2명, 래프팅 가이드 2명이 상주하며 안전수칙, 패들링 요령 등을 꼼꼼히 교육해 안전하게 수상 레포츠를 즐길 수 있도록 안내하고 있다.

또한 구명조끼, 구명튜브, 구명줄, 비상구조선 등 안전장비를 갖춰 혹시 모를 안전사고를 대비할 계획이다.

이 영동카누카약체험장 개장으로 영동 송호관광지는 또 하나의 매력 포인트가 추가됐다.

특히 가족 단위 이용객과 청소년들에게 큰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된다.

군은 인근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캠핑장 등과 연계해 새로운 휴식·수상레저 관광시설로 발돋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배기호 시설사업소장은 "카누카약체험장을 새로운 관광자원으로 집중 육성하고 누구나 안전하게 수상 레포츠를 즐기며 영동에서의 특별한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농수산경제신문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음성군, 함께 체험하는 음성이야기 마을탐방 실시 (2019-05-02 19:42:54)
광양시, 철쭉동산 '구봉산전망대' 나들이 장소로 각광 (2019-04-29 20:03:46)
장흥군, 스포츠·의향·안전·...
'온라인 대한민국 수박 축제·...
신안군, 1004섬 흑산 홍어 썰기...
고흥군 어깨동무봉사단, 오지섬...
함양군, 여름꽃 모종 이식 한창
산청군, 은어 치어 방류
무안군, 양파·마늘 수확기 인...
2016 미래창조 귀농귀촌박... flas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