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13일thu
 
뉴스티커
OFF
뉴스홈 > 뉴스 > 유통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6월26일 18시21분 ]


 과잉생산으로 양파 농가가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전북 완주군이 양파 수출을 성공적으로 끌어내면서 주목받고 있다.

26일 군은 고산농협이 지난 25일 고산농협산지유통센터에서 양파 대만 수출 선적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군 수출 관련 관계기관, 국영석 고산농협 조합장을 비롯한 임직원, 구법용 완주군조합공동사업법인 대표, 고산양파공선회 임원들이 참석했다.

이날 선적물량은 24톤으로 매주 4차례씩 국내 가격이 안정될 때까지 지속해서 수출물량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에 앞서 군은 12일 전주원협에서 24톤가량의 양파를 선적하기도 했다.

고산양파는 단단해 보관성이 좋을 뿐 아니라 맛과 향도 뛰어나 소비자들에게 주목받고 있는 상품이다.

고산농협산지유통센터(APC)는 큐어링 및 중량선별시스템 도입, 잔류농약검사 등을 통해 품질 및 안전성 확보에 더욱 노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군 역시 수출물류비 지원 및 수출장려금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국영석 조합장은 "양파생산 농가의 어려움을 덜어드리기 위해서는 수출만이 최선의 대책으로 양파가격이 안정될 때까지 수출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산농협은 양파, 양배추 등을 일본, 대만 등에 수출하면서 국내 농산물 가격 안정화에 기여해왔다.
 

올려 0 내려 0
농수산경제신문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마사회 렛츠런파크 서울, '경마장서 싱싱한 농특산물 만나요' (2019-06-27 19:36:53)
밀양산동농협 국내산 쌀 식혜, 미국에서도 엄지 척 (2019-04-25 19:44:16)
장흥군, 스포츠·의향·안전·...
'온라인 대한민국 수박 축제·...
신안군, 1004섬 흑산 홍어 썰기...
고흥군 어깨동무봉사단, 오지섬...
함양군, 여름꽃 모종 이식 한창
산청군, 은어 치어 방류
무안군, 양파·마늘 수확기 인...
녹십자HS 파워킹MSM flash